• 글씨크기확대
  • 글자크기기본
  • 글씨크기축소
  • 인쇄

아토피정보

온라인예약 무통장 입금 계좌

현재위치

천식

환경성질환의 종류 천식

기관지천식이란 기관지가 때때로 좁아지면서 숨이차고, 기침을 하고, 목에서 거친 숨소리 (천명)의 증상이 반복적이면서 발작적으로 나타나는 질환입니다.

천식의 원인

천식은 유전적 요인과 환경적 요인에 의해 발생합니다. 천식의 발병 원인은 다양한데, 가장 큰 원인은 항원에 의한 알레르기 반응입니다. 천식을 일으키는 알레르기 원인 물질인 항원(알레르겐)에는 먼지나 진드기, 꽃가루, 개나 고양이 등 애완동물의 털이나 비듬, 곰팡이 포자 등이 있습니다. 일단 천식이 생기면 알레르기 원인 물질 이외에도 감기, 담배 연기,찬 공기, 대기오염, 황사,운동, 스트레스 등에 의해서 증상이 심해질 수 있습니다.

천식으 원인에 관한 이미지 입니다.

천식의 증상

  • 심한 기침

  • 쌕쌕거리는 거친 숨소리(천명)

  • 호흡곤란

  • 위의 주증상이 반복적, 발작적으로 나타납니다.
  • 기침이나 호흡곤란이 없어도 가슴이 답답하거나 흉부 압박감을 호소하는 경우 또는 목구멍에 가래가 걸려있는 것 같은 증상도 있습니다.
  • 일반적으로 감기에 걸린 후에 호흡곤란이 악화하거나, 달리기 같은 운동 후에 호흡곤란, 거친 숨소리 증상들이 많이 나타납니다.

천식의 치료

약물요법

천식 치료 약물의 종류

천식 치료 약물의 종류
구분 종류
증상 완화제
(기관지 확장제)

대표적인 증상 완화제로 베타2 항진제(작용제), 테오필린(theophylline)으로 대표되는 잔틴(xanthine)계 약물, 부교감신경 차단제(anticholinergics; 항콜린제) 등이 널리 사용되고 있습니다.

  • 베타2 항진제(beta2 agonist): 기관지 근육의 경련을 완화시켜 기관지 확장 효과를 나타내는 약물로 흡입용, 경구용, 주사용이 있다. 흡입제는 기관지에 직접 작용하기 때문에 효과가 빠르며, 적은 양으로도 강한 효과가 있고 부작용이 적어 널리 사용되고 있다. 또한 약물의 작용시간이 길어 야간 천식과 운동유발성 천식의 예방에 사용된다. 하지만 근본적인 염증을 없애지 못하기 때문에 항염증제를 규칙적으로 사용해야 한다.
  • 잔틴계 약물: 기관지 확장과 함께 항알레르기(항염증) 효과도 있어 천식 조절에 도움이 된다. 흡입제는 없고 경구용이나 주사용이 있다.
  • 항콜린계 약물: 기관지를 좁아지게 하는 부교감신경의 효과를 막아 기관지를 넓혀주는 약물이다. 천식의 일차 치료제는 아니지만 나이가 많은 천식 환자에서 다른 약제와 같이 사용할 때 효과가 좋을 수 있다.
질병 조절제
(항염증제,
류코트리엔 조절제)
  • 부신피질스테로이드: 대표적인 질병 조절제(항염증제)로 흡입용과 경구용이 있다. 경구용 스테로이드를 오랫동안 사용하는 경우 혈당 상승, 혈압 상승, 체중 증가, 기분 변화, 골다공증, 위궤양 등과 같은 심각한 부작용이 생길 수 있다. 하지만 흡입제를 사용하는 경우 전신 흡수가 거의 되지 않아 부작용이 거의 없다. 그러나 흡입제의 부작용으로 목이 쉬거나 입 안에 곰팡이가 생길 수 있으므로 흡입제 사용 후 반드시 입 안을 헹구어야 한다.
  • 류코트리엔(leukotriene) 조절제: 천식 환자의 폐기능을 좋게 하며 증상 발작 횟수와 베타2 항진제의 사용 횟수를 줄일 수 있다.

면역요법

알레르기 원인이 확실하지만 환경 관리만으로는 효과적인 치료가 어려운 경우에 시행할 수 있는 치료법으로, 집먼지 진드기나 꽃가루와 같은 특정 알레르겐이 원인일 경우에만 효과가 있다. 통상적으로 면역요법은 1년 이상 지속해야 효과가 나타나며 보통 3년에서 5년간 지속하지만 더 오랜 기간 동안 치료해야 하는 경우도 많다.

예방방법

  • 천식이 어떤 병인지 이해하고 있어야 한다.
  • 환경 관리를 통해 원인 물질과 악화 인자를 피해야 한다.
  • 의사로부터 처방 받은 약물을 규칙적으로 정확하게 사용해야 한다.
  • 치료 약제의 기구 사용법을 충분히 알고 사용해야 한다.
  • 감기나 독감 예방을 위하여 손 씻기를 잘 하도록 합니다.
  • 증상이 조절되더라도 재발과 합병증을 막기 위해 꾸준히 치료를 해야 한다.